UPDATED. 2020-08-03 14:01 (월)
여수세계박람회는 남해안권 발전 기회
여수세계박람회는 남해안권 발전 기회
  • 공보담당관실
  • 승인 2007.12.17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현섭 여수시장 14일 세계박람회 유치기념 포럼서 밝혀
   오현섭 여수시장은 14일 전남대 여수캠퍼스에서 열린 ‘2012여수세계박람회 유치 기념 포럼’에서 “2012여수세계박람회는 여수는 물론 남해안권의 획기적인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좋은 계기”라고 말했다. 
▲ 2012여수세계박람회 유치 성공을 기념해 지난 14일 오후 전남대 여수캠퍼스에서 열린 포럼에서 지역 각계각층에서 다양한

 

   오 시장은 ‘박람회 유치에 따른 여수시의 비전과 지역의 역할’이라는 기조발표문을 통해 “여수가 세계적인 해양레저 관광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강조했다. 
   이날 최오주 부시장이 대신 발표한 오 시장의 여수시 비전은 국제해양관광도시 건설, 남해안 중심도시 건설, 국제적 정주 부강도시 건설 등으로 여수와 남해안의 역할론을 제시했다. 
   오 시장은 범 국민적 개최역량을 결집해 지역차원의 개최 준비와 엑스포 4대 시민운동 지속 전개, 시민 글로벌 마인드 제고, 지구촌 사랑나눔 지속 실천 등을 제안했다. 
   오 시장은 특히 “2012여수세계박람회를 반드시 성공적으로 개최해 지역과 국가발전은 물론 인류에 공헌할 수 있도록 역사적 소명의식을 갖고 이를 완수해 나가자”고 거듭 강조했다. 
   그는 이어 “박람회 개최까지는 4년6개월이 채 남지않았다”면서 “로드맵을 알차게 작성하고 전 시민이 참여하는 박람회를 준비하자”고 말했다. 
   또 “지금까지 보여준 위대한 시민정신이 식지 않고 계속해서 발휘될 때만이 여수세계박람회는 여수의 미래를 보장할 것”이라며 “2012여수세계박람회가 역사상 가장 성공한 박람회로 기록될 수 있도록 착실히 준비해 나가자”고 덧붙였다. 
   박복재 전남대 지역사회발전연구소장은 이날 주제발표 후 토론의 좌장으로 “정부, 지자체, 의회, 시민단체, 기업, 언론사, 학계, 연구기관 등 각계각층의 의견수렴을 통해 성공적인 박람회의 개최전략을 수립, 우리나라는 물론 여수의 도시 브랜드 가치를 높여 ‘국제해양관광도시’로의 도약을 위한 정책적 대안을 제시하자”고 포럼의 개최 취지를 설명했다. 
   이날 포럼의 토론자로는 김기태 GS 칼텍스 상무, 서현곤 여수시의회 박람회 특위위원, 이상율 여수시 박람회 준비위 상임집행위원장, 이상훈 여수시 지역혁신협의회 의장, 이원교 전남대 수해양대학 교수, 조동문 전남매일 기자 등이 참여, 각 분야별로 박람회 성공적 개최 전략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 이날 포럼은 전남대 지역사회발전연구소가 주최했다.



*** 자료제공 : 공보담당관실 690-2237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