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7 16:22 (수)
여수시, “추석 명절, 가족과 영상통화로 따뜻한 정 나누세요”
여수시, “추석 명절, 가족과 영상통화로 따뜻한 정 나누세요”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1.09.16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5명의 생활지원사, 어르신 영상통화서비스 지원 나서

전남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코로나19 지역 확산 예방을 위해 올 추석 명절 어르신들이 가족과 영상통화로 만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나섰다.

16일 여수시에 따르면 노인맞춤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어르신을 대상으로 타 지역 가족들과 만나지 못하는 안타까움을 영상통화로 달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여수시노인복지관 등 4개 수행기관 265명의 생활지원사가 맞춤돌봄 활동 시 영상통화를 원하시는 경우 어르신에게 영상통화서비스를 제공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권오봉 여수시장도 연휴를 앞둔 지난 15일 오후 홀로 사는 어르신댁을 방문해 안부를 살피고 타 지역 거주 가족과의 영상통화를 지원했다.

가족과 영상통화를 한 여천동에 거주하는 이○○(83) 어르신은 코로나 상황이 길어져서 안타깝지만, 이번 추석에도 내려오지 말고 몸 조심히 잘 지내다가 다음 명절에는 꼭 만나자고 말하며, 멀리 사는 딸이랑 전화로 얼굴보고 이야기하니 옆에 있는 것처럼 안심이 된다면서 서운한 마음을 달랬다.

이어 정부와 시에서 국민지원금으로 상품권 25만 원을 줘서 아주 요긴하게 잘 쓰겠다며 연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시 관계자는 추석 연휴가 5일간으로 어르신들 사각지대 발생 우려가 있어 생활지원사들이 추석 연휴 중 유선으로 안전안부확인을 실시할 예정이다올 하반기에도 돌봄 사각지대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대상 어르신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대상 어르신의 셀프케어능력을 향상시키고 복지사각지대를 예방할 수 있도록 약 53억 원 예산을 들여 4개 권역의 독거노인, 고령부부, 조손가정 등 4,040여 명의 서비스 대상 어르신에게 맞춤형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권오봉 여수시장이 추석 명절을 앞둔 지난 15일 홀로 사는 어르신댁을 방문해 가족과 영상 통화를 지원하고 있다.
▲ 권오봉 여수시장이 추석 명절을 앞둔 지난 15일 홀로 사는 어르신댁을 방문해 가족과 영상 통화를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