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9 19:13 (월)
여수시, 신정 연휴 영락공원 추모의 집 ‘사전 예약제’ 실시
여수시, 신정 연휴 영락공원 추모의 집 ‘사전 예약제’ 실시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12.29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1일부터 3일까지 제례단 운영도 중단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이번 신정 연휴 3일간 영락공원 추모의 집을 사전 예약제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보건당국 지침에 따라 신정 연휴인 내년 1일부터 3일까지 영락공원 추모의 집(납골당) 방문을 사전 예약제로 운영하고, 제례단도 운영을 중단한다.

시는 시민들에게 영락공원 추모의 집 방문 자제 요청과 함께 온라인 추모하기, 최소 인원 추모(5명 이하), 머무는 시간 줄이기 등 안전 추모 수칙 문자 발송으로 적극적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아울러 연휴 기간 추모의 집을 방문하는 시민들이 확진자와 접촉 시 빠른 대처가 가능하도록 출입구에 전자 및 수기 출입 명부 등을 상시 비치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한 만큼 이번 신정은 최대한 추모의 집 방문을 자제하시고 온라인 참배를 이용해 달라면서 사전 예약한 방문자들 또한 한 명도 빠짐없이 출입명부를 작성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올해 처음으로 도입된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을 통한 온라인 참배는 장소와 시간에 구애를 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추모가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해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이번 신정 연휴 3일간 영락공원 추모의 집을 사전 예약제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이번 신정 연휴 3일간 영락공원 추모의 집을 사전 예약제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