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4 15:17 (금)
여수 ‘마래2터널’, 16일 18시부터 ‘통행 재개’
여수 ‘마래2터널’, 16일 18시부터 ‘통행 재개’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06.17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석 위험석 제거‧보수공사 3일 단축

 

여수시가 마래2터널 보수공사를 조기에 마무리하고 1618시부터 터널을 개통했다.

시는 지난 3일 터널 낙석 위험석 제거를 위해 8일부터 19일까지 공사를 진행하고, 이 기간 차량 통행을 전면 금지한다고 밝힌 바 있다.

이후 여수시는 시민과 관광객의 교통편의를 위해 공사에 속도를 냈고, 그 결과 공기를 3일 단축했다.

시 관계자는 공사 기간 불편을 감내해준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감사드린다안전한 터널 유지 관리를 위해 특별점검과 보수정비사업을 지속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등록문화제 제116호 마래2터널은 일제강점기인 1926년 개통됐다. 대한민국에서 가장 오래된 도로 터널이라는 타이틀과 함께 조선인과 중국인 노동자들이 정과 망치만으로 터널을 만든 아픔이 서린 곳이다

시는 매년 낙석 위험석 제거를 위해 특별점검과 보수정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여수 마래2터널
▲ 여수 마래2터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