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3 16:00 (금)
여수시 “간단한 보온조치만 하면 수도계량기 안전”
여수시 “간단한 보온조치만 하면 수도계량기 안전”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11.23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량기 내부 헌옷 채우고 비닐커버로 밀폐해야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겨울철 강추위를 앞두고 수도계량기 동파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하고 나섰다.

수도계량기 동파는 간단한 보온조치만으로도 어느 정도 예방이 가능하다.

특히 계량기가 얼어 유리가 깨지는 등 피해가 발생하면 사용자가 교체비용을 부담해야 하므로 사전대비가 중요하다.

동파 예방을 위해서는 계량기 함 내부를 헌옷 등의 보온재로 채우고, 뚜껑부분은 비닐커버로 밀폐해야 한다.

장시간 집을 비우거나 혹한기에는 소량의 물을 흐르게 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계량기가 얼었을 경우에는 시 상수도과(061-659-4917)에 신고 후 헤어드라이기를 이용해 연결배관을 서서히 녹여야 한다.

이 때 50℃ 이상 뜨거운 물을 붓게 되면 고장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반드시 미지근한 물로 녹여야 한다.

이와 관련 시는 이달부터 급수대책반 운영을 시작했다. 급수대책반은 동절기 11개 긴급복구업체와 비상연락망을 구축하고 상황에 즉각 대응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겨울철 수도계량기 동파에 따른 불편이 없도록 예방수칙을 꼭 준수해 주시기 바란다”며 “계량기가 동파되면 시 상수도과로 꼭 신고해 도움을 받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