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2 14:11 (수)
“불법어업 꼼짝마”…여수시 가을철 성어기 합동점검
“불법어업 꼼짝마”…여수시 가을철 성어기 합동점검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11.06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23일 여자만 등…전남도, 6개 시·군과 합동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여자만, 가막만 등에서 불법어업 합동 지도·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가을철 성어기를 맞아 대형기선저인망의 조업금지구역 위반행위와 어구·어업변형 등 불법조업행위가 늘어날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이번 점검에는 전남도와 여수, 고흥, 완도 등 6개 시·군 어업지도선 6척이 투입된다. 지도선에는 특별사법경찰관이 승선해 위법행위를 현장에서 적발한다.

중점 단속대상은 무면허·초과시설·이탈 등 해조류 불법양식행위, 조업금지구역 위반, 금지체장 위반, 어린물고기 등 불법어획물 유통·판매행위 등이다.

앞서 시는 김 양식시기인 지난 9월 삼산면 일대 불법 양식시설물 침범을 막기 위해 단속을 실시하는 등 선제적 대응을 해오고 있다.

2017년 78건, 올해 11월까지 46건의 불법어업을 입건해 송치 또는 행정처분 완료했다.

시 관계자는 “양식시설물 특성상 양식물이 자라기 시작하면 철거가 어려워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불법어업행위 근절을 위해 지도·단속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