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8 14:25 (수)
여수시, 3년간 15억 투입 노후 도로지명표지판 정비
여수시, 3년간 15억 투입 노후 도로지명표지판 정비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10.29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까지 여수IC~돌산교차로 등 1단계 사업 마칠 계획
여수시청~죽림사거리 등 2단계 사업은 사전절차 이행 중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노후 도로지명표지판 정비에 3년간 5억 원씩 총 15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도로지명표지판을 도로명주소와 일치시켜 운전자 편의를 높이고 깨끗한 도시이미지 조성을 위해 단계별 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10월 현재는 1단계 사업으로 5억 원을 들여 여수IC~돌산교차로, 주삼IC~돌산대교 입구, 쌍봉사거리~만성리해수욕장 구간 98곳에서 교체작업을 하고 있다.

지난 6월 착공한 1단계 사업은 오는 12월 완료 예정이다.

2단계 사업구간은 여수시청~죽림사거리, 도원사거리~해산저수지, 둔덕삼거리~작양제(92곳)로 국토교통부 등 관계기관과 협의를 마치고 사업추진에 필요한 행정절차를 진행 중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과 관광객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도로를 이용할 수 있도록 도로지명표지판 교체공사를 빠른 시일 내에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