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6 13:09 (화)
‘태풍 콩레이 북상’…여수동동북축제·갯벌노을체험행사 연기
‘태풍 콩레이 북상’…여수동동북축제·갯벌노을체험행사 연기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10.04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축제 6~7일에서 내달 10~11일로 개최일정 변경
여자만 갯벌노을체험행사는 5일후인 13~14일 개최

오는 6일부터 9일까지 연달아 개최될 예정이었던 2018 여수 동동 북축제와 제11회 여수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가 제25호 태풍 콩레이 북상에 따라 연기된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한반도를 향해 북상 중인 태풍 콩레이가 6~7일께 여수지역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됨에 따라 부득이 축제 연기를 결정했다고 4일 밝혔다.

우선 6일부터 7일까지 용기공원 일대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동동 북축제는 11월 10~11일로 개최 일정이 변경된다.

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는 당초 8~9일에서 5일 후인 13~14일로 연기된다.

읍면동 행사인 2018 여천동 성산문화축제, 제5회 중앙동민의 날, 제11회 여서동민 한마음대회도 5일 개최 예정이었으나 연기가 결정됐다.

시는 SNS 등 각종 홍보매체를 통해 축제 연기 내용을 적극 안내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유동적인 진로를 보였던 콩레이가 여수지역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안전을 위해 축제 연기를 결정하게 됐다”며 “더욱더 재미있고 풍성한 축제가 되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콩레이는 4일 오전 9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360㎞ 부근 해상에서 북북서진 중이다.

강한 중형태풍으로 중심부근 최대풍속은 40㎧며 여수지역은 6~7일 영향권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제25호 태풍 콩레이 진로 예상
제25호 태풍 콩레이 진로 예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