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7 07:59 (월)
여수시, 북한이탈주민 건강관리 나서
여수시, 북한이탈주민 건강관리 나서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17.12.04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하나센터여수지소서 이동건강관리소 운영
보건소-성심병원 혈액검사, 치과·내과진료 등

여수시(시장 주철현)가 북한이탈주민의 건강한 생활을 위해 올해 네 번째 이동건강관리 사업을 추진한다.

시에 따르면 북한이탈주민 이동건강관리소는 오는 6일 오후 화장동 전남하나센터여수지소에서 보건소와 여수성심병원 합동으로 운영된다.

시 보건소와 여수성심병원은 이날 북한이탈주민들의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맞춤형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검진내용은 혈액검사를 통한 간 기능검사 등 12종 검사, 치과 검진, 내과 진료, 초음파 검진 등이다.

또 정신건강심리지원 서비스와 함께 다양한 상비의약품도 지원된다.

시 관계자는 “북한이탈주민은 외부접촉을 기피하는 경우가 많아 건강관리가 미흡한 실정”이라며 “이들이 지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