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9 17:08 (금)
여수시, 의회 문제투성 5분 자유발언 바로잡을 기회달라
여수시, 의회 문제투성 5분 자유발언 바로잡을 기회달라
  • yeosu258
  • 승인 2016.12.08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의회에 공문접수…의회와 협력자 관계는 변함없어
명확한 근거 없는 발언 시민 여론호도…지역 발전 걸림돌

여수시(시장 주철현)가 제173회 여수시의회 정례회 3차 본회의에서 이뤄진 5분 자유발언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며 바로잡아 줄 것을 공식 요구했다.

시는 8일 시의회에 공문을 접수하고, 지난 2일 진행된 정례회 3차 본회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지적한 내용 중 일부가 잘못됐다는 주장과 함께 시민들 앞에 바로 잡을 기회를 달라고 요청했다.

시는 공문에서 지난 2일 진행된 5분 자유발언 중 명백한 허위사실과 명예훼손 발언으로 인해 여론이 심각하게 왜곡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특히 여수해상케이블카와 이마트 측에 특혜를 주었다는 발언과 ‘이달 중순 시는 이마트 측에 허가를 내준다’ 등 사실과 다른 발언을 입증할 명확한 근거 자료의 제시를 요구했다.

이와 함께 시는 제173회 정례회 폐회 전 본회의 장에서 시민들 앞에서 잘못된 발언에 대한 해명기회도 줄 것을 요구했다. 더욱이 이러한 사태가 재발되지 않도록 시의회 차원의 대책 마련도 당부했다.

주철현 시장은 “원칙과 상식이 통용되는 여수를 만들기 위해 부담이 되지만 시민들의 올바른 알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시의회에 공문을 접수시켰다”면서 “명확한 객관적 근거도 없는 시의회 발언은 시민 여론만 왜곡시키고 갈등만 부추겨 지역발전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걱정했다.

더불어 주 시장은 시의회와 동반자적인 관계는 변함이 없고, 이번 일을 계기로 시의회와 더 적극적으로 협력관계를 유지해 갈 것을 다짐했다.

- 공보담당관 팀장 정송호 (Tel.061-659-538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