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6 17:19 (금)
여수시 잡곡 재배 신기술 보급…생산성 향상
여수시 잡곡 재배 신기술 보급…생산성 향상
  • 기술보급과
  • 승인 2014.06.25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소득 작물인 조, 기장 등 잡곡재배의 생산성을 크게 높일 수 있는 기계파종법이 보급돼 일선 농가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여수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0일 화양면 여수시잡곡영농조합법인 인근 잡곡시범 단지에서 품종설명회와 기계파종 연시회를 가졌다.

농업기술센터는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의 지원을 받아 기계파종을 농가에 보급했다.

이날 선보인 품종은 농촌진흥청에서 지난 2011년 개량화한 이백찰(기장), 삼다찰(조) 등 신품종으로, 찰기가 많고 키가 작아 기계화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이백찰은 줄기가 강하고 잘 쓰러지지 않아 기계화 재배에 유리하고 기존 재래종에 비해 수확률이 20% 이상 높으며, 삼다찰은 바람에 강한 여수지역 자연환경에 알맞아 이번에 도입됐다.

기계파종 기술은 10a당 조는 1㎏, 기장은 1.5㎏을 동력분무기를 이용해 흩어 뿌리고 트랙터로 1cm 이하로 얕게 로타리 처리하는 방식이다.

콤바인 수확이 가능해 기존 수작업 보다 40%의 생산비 절감과 생산량도 30% 이상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시는 2011년부터 2013년까지 잡곡경쟁력 향상 프로젝트 시범사업으로 잡곡영농조합을 설립하고 잡곡가공 공장을 가동하는 등 웰빙잡곡 산업을 적극 장려하고 있다.

시는 생산품을 소포장 브랜드화하고 부가가치를 높여 농가 소득증대를 향상시킬 계획이다.

여수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기계파종 및 수확기술을 확대 보급함으로써 노동력 절감과 생산성 향상에 기여하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담당자 : 기술보급과 김민석 (061-659-449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