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9 08:24 (수)
여수시, 행복마을 한옥민박 손님맞이 채비
여수시, 행복마을 한옥민박 손님맞이 채비
  • 원도심개발과
  • 승인 2013.04.25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시 행복마을의 한옥민박이 일제정비를 마치고 손님맞이에 나섰다.

여수시 소라면 상관마을과 돌산읍 봉림마을의 행복마을 추진위원회에서는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와 여수세계박람회 재개장에 대비해 지난 5일부터 12일까지 욕실, 주방 등 이용시설과 침구류 등 비품을 새로 교체하는 등 일제정비를 마쳤다.

여수시는 지난 2009년부터 행복마을을 조성, 26동의 한옥 중 20동을 지난해부터 한옥민박으로 운영해오고 있다.

한옥민박은 에어컨, 욕실, 주방 등을 갖추고 있으며, 4인 기준 가족실 요금은 평일 5만원에서 성수기10만원 선이다.

시 관계자는 “현재 화양면 안정마을과 소라면 오룡마을에도 한옥 32동을 조성하고 있다”며, “여수를 찾는 관광객들이 농어촌의 정취를 느끼면서 아늑하고 쾌적한 공간에서 편안하게 쉬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옥민박에서는 지난해 박람회기간 동안 관광객 2,200여명을 유치해 9,300여만원의 농외소득을 올린 바 있다.

※ 한옥민박 이용안내 : 전라남도 행복마을 홈페이지(www.happyvil.net)
                      (사)행복마을협의회 061-282-5327~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