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6 18:07 (월)
여수시, 불법도축 고기 유통 단속 강화 나서
여수시, 불법도축 고기 유통 단속 강화 나서
  • 농업정책과
  • 승인 2013.04.12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시가 안전한 식품환경을 위해 불법도축고기 유통 척결에 나선다.

시는 최근 타 지역의 ‘불법 도축 염소고기 유통업자 적발’ 언론보도와 관련, 이달 15일부터 6월까지 도계장과 가공업소, 판매업소 등 300여개소에 대해 단속을 실시한다.

먼저 4월 말까지 축산농가 및 유통업소를 순회해 불법도축과 유통을 사전에 차단하도록 계도할 계획이다. 이어 5월부터 2달 동안 집중 단속을 실시할 방침이다.

단속에 적발되면 과태료나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된다.

시 관계자는 “가축 도축은 반드시 전문도축장을 이용하시고, 불법도축의 정황이 의심되거나 현장을 적발할 경우 가까운 읍․면 사무소나 시 농업정책과로 반드시 신고해달라”며, “우리시에서 유통되는 축산 가공품을 안전하게 먹을 수 있도록 지도 단속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무허가 도축은 7년 이하의 징역이나 1억원 이하의 벌금을, 도축물 유통과 관련하여 영업자 준수사항 위반시 3년이하의 징역이나 500만원이하의 벌금을 내야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