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0 16:45 (월)
오동도, ‘여수시가 계속 관리한다.’
오동도, ‘여수시가 계속 관리한다.’
  • 공원과
  • 승인 2011.10.04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동도를 현행대로 여수시가 관리할 것으로 보인다.

여수시는 29일 오동도 관리권에 대한 제44차지방분권촉진위원회 재심의 논의에서 현행대로 시가 계속 관리하는 것으로 의견이 모아졌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방분권촉진위원회는 지난 28일 정부중앙청사에서 제44차 위원회를 열고 제주와 여수의 의견을 존중해 한라산 국립공원과 한려해상 국립공원 오동도 지구의 관리권을 현재와 같이 지자체에 위임하기로 결정했다.

위원회는 한려해상국립공원 오동도가 단일 행정구역에 포함되어 있고 90%가 여수시 소유이며, 세계박람회 핵심지역으로 박람회 후 박람회장과 연계관리 문제 등을 의결사유로 꼽았다.

시 관계자는 “최종결정은 차후 부처간 절차를 걸쳐 주무부처(환경부)에서 공식 통보해야 결정된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5월 25일 지방분권촉진위원회는 오동도를 국가에서 관리하도록 심의 의결했으며, 이에 대해 시와 시의회 전라남도 시군의회, 의장 협의회, 지역언론 등에서 여수시가 계속 관리하도록 해줄 것을 강력하게 건의한 바 있다.


*문의 : 공원과 이정석(690-73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