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4 17:00 (금)
해외인사들 박람회관련 여수방문 필수코스
해외인사들 박람회관련 여수방문 필수코스
  • 박람회지원과
  • 승인 2010.03.08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상하이엑스포 부국장, 중국국제무역촉진위 대표단 등 - 오현섭 여수시장 “향후 양 도시 박람회 긴밀한 협력” 다짐
   2012년 세계박람회 개최도시 여수가 해외인사들의 한국 방문때 필수코스로 각광받고 있다.
   7일 여수시에 따르면 중국 상하이엑스포 천시엔진 부국장 일행이 지난 6일 여수시 신항 일대 박람회장을 둘러봤다. 홍보관과 함께 국립공원 오동도, 공룡발자국 화석으로 유명한 사도, 여수해안 등 주요 관광지를 시찰했다.
   천 부국장 일행은 특히 오현섭 여수시장을 예방, 상하이와 여수박람회 성공개최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향후 긴밀한 협력을 다짐하는 등 시종일관 우의를 돈독히 했다.
   이 자리에서 오 시장은 “올해 전세기 취항 등 15회에 걸쳐 700여명의 여수시민이 상하이박람회를 참관할 계획”이라면서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다. 이에 천시엔진 부국장이 흔쾌히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답변하는 등 상호협력 발전에 뜻을 모았다
   이어 오는 9일 중국 샤오싱시 양예 감찰국 부국장 일행이 양 도시간 우호교류 및 협력 증진방안 협의와 2012여수세계박람회 준비상황을 알기위해 여수를 방문한다.
   10일에는 옌펑란 광주주재 중국 총영사 일행이 오현섭 시장을 예방하고 환담을 나눈 뒤 홍보관과 오동도를 시찰할 계획이다.
   특히 11일에는 중국국제무역촉진위원회(CCPIT) 왕진젼 부회장 일행이, 12일에는 신해명 주한 중국대리대사 일행이 잇따라 여수를 찾는다.
   이들은 오 시장과의 면담을 통해 양국간, 양 박람회간 협조방안을 협의하고 박람회장 현지를 시찰한 데 이어 해상투어를 통해 오동도와 사도, 소호요트장 등을 둘러봤다.
   오 시장은 “오는 5월 중국 상하이박람회 개막을 앞두고 중국 주요 인사들이 2012년 세계박람회 개최지인 여수를 잇따라 방문하고 있다”면서 “여수와 상해, 한국과 중국간의 긴밀하고도 지속적인 교류협력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설명=중국 상하이엑스포 천시엔진 부국장(사진 왼쪽)이 지난 6일 오현섭 여수시장을 예방, 2010상하이엑스포 입장권을 전달하고 있다.

*** 문의 : 박람회지원과 우아미 690-2217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