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17 15:29 (금)
만성리의 아침
만성리의 아침
  • 최설민
  • 승인 2021.07.26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다렸던 휴가철이 왔지만 코로나와 폭염때문에 꼼짝을 할 수가 없는 요즘입니다

이럴때 일수록 방역 수칙을 잘 지켜서 나와 이웃의 건강을 지키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한 시점인데요.

모두가 잠든 새벽시간에 만성리해수욕장에 왔습니다

낮에는 폭염에 바람 한점 없지만 아침에는 짙은 구름에 갯바람이 너무 거셉니다. 한여름임을 전혀 실감할 수 없는 시원한 아침인데요.

오늘도 구름이 산을 만들어 일출을 보지 못하고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해변에서 에어컨 보다도 차가운 갯바람 맞으면서 세상 걱정없이 차박하는 사람들이 부러운 아침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