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5 13:39 (목)
벽화골목에서 배우는 이순신 정신
벽화골목에서 배우는 이순신 정신
  • 방길자
  • 승인 2020.12.22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전쟁사를 통틀어도 유례를 찾아보기 힘든 2323승 무패 기록!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임진왜란 7년의 성적표인데요.

고소동 천사벽화골목으로 가면 그 비결을 알 수 있습니다.

진남관은 복원 공사 중이라서 공사용 가설물이 완전히 둘러싸고 있어 외부에서는 진남관의 웅장한 모습을 볼 수 없어 아쉽습니다.

진남관에서 좌수영다리를 건너면 바로 충무공 이순신의 정신이라는 벽화와 마주하게 됩니다.

1. 집안이 나쁘다고 탓하지 말라. 나는 몰락한 역적의 가문에서 태어나 가난 때문에 외갓집에서 자라났다.

2. 머리가 나쁘다 말하지 말라. 나는 첫 시험에서 낙방하고 서른둘의 늦은 나이에 겨우 과거에 급제했다.

3. 좋은 직위가 아니라고 불평하지 말라. 나는 14년 동안 변방 오지의 말단 수비 장교로 돌았다.

4. 윗사람의 지시라 어쩔 수 없다고 말하지 말라. 나는 불의한 직속 상관들과의 불화로 몇 차례나 파면과 불이익을 받았다.

5. 몸이 약하다고 고민하지 말라. 나는 평생 동안 고질적인 위장병과 전염병으로 고통 받았다.

6. 기회가 주어지지 않는다고 불평하지 말라. 나는 적군의 침입으로 나라가 위태로워진 후 마흔 일곱에 제독이 되었다.

7. 조직의 지원이 없다고 실망하지 말라. 나는 스스로 논밭을 갈아 군자금을 만들었고 스물세 번 싸워 스물세 번 이겼다.

8. 윗사람이 알아주지 않는다고 불만을 갖지 말라. 나는 끊임없는 임금의 오해와 의심으로 모든 공을 뺏긴 채 옥살이를 해야 했다.

9. 자본이 없다고 절망하지 말라. 나는 빈손으로 돌아온 전쟁터에서 열두 척의 낡은 배로 133척의 적을 막았다.

10. 옳지 못한 방법으로 가족을 사랑한다고 말하지 말라. 나는 스무 살의 아들을 적의 칼날에 잃었고 또 다른 아들들과 함께 전쟁터로 나섰다.

11. 죽음이 두렵다고 말하지 말라. 나는 적들이 물러가는 마지막 전투에서 스스로 죽음을 택했다.

이순신 장군의 정신을 벽화글로 보면서, 외부환경이나 주변사람을 탓하지 말고 자신을 돌아보고 반성하면서 살라는 큰 가르침을 가슴에 새기고 왔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