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3 19:47 (수)
여수시․여수산단공발협, “바다는 쓰레기장이 아니다”
여수시․여수산단공발협, “바다는 쓰레기장이 아니다”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11.09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일 해양쓰레기 청소 및 수중 정화활동, 해양환경 캠페인 펼쳐
여수상공회의소, 한영대학, 해양환경인명구조단 등 산‧학‧관 100여 명 참여

여수시여수산단공동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6일 여수국가산단 우순도 일원에서 해양쓰레기 청소 및 수중 정화활동과 함께 해양환경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행사는 여수시여수산단공동발전협의회, 여수상공회의소, 여수기업사랑협의회, 한영대학교, 해양환경인명구조단 여수구조대 등 100여 명이 참여했다.

 

우순도 해안가에 버려진 해양쓰레기(폐스티로폼, 폐어구)와 생활쓰레기 등을 수거하고, 해양환경인명구조단 여수구조대와 함께 수중 모니터링을 통해 산단 주변 해양 생태 환경을 파악했다.

 

바다의 골칫거리 불가사리를 수거해 바다 사랑글씨를 만들고, “바다는 쓰레기장이 아니다로 피켓 퍼포먼스를 펼치며 해양 쓰레기의 심각성을 알렸다.

 

여수시여수산단공동발전협의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해양쓰레기 수거 활동 및 수중환경 모니터링을 꾸준히 실시해, 해양쓰레기로 인한 피해를 줄이고 깨끗한 바다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발협은 매년 민학이 함께 참여하는 대청결활동 2회와 여수산단 해안가 해양쓰레기 청소 및 수중 모니터링 4회를 진행하고 있다.

 

▲ 여수시ㆍ여수산단공동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가 지난 6일 여수국가산단 우순도 일원에서 해양쓰레기 청소 및 수중 정화활동과 함께 바다의 골칫거리 불가사리를 수거해 ‘바다사랑’ 글씨를 만들며 해양환경 캠페인을 펼쳤다.
▲ 여수시ㆍ여수산단공동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가 지난 6일 여수국가산단 우순도 일원에서 해양쓰레기 청소 및 수중 정화활동과 함께 바다의 골칫거리 불가사리를 수거해 ‘바다사랑’ 글씨를 만들며 해양환경 캠페인을 펼쳤다.
▲ 여수시ㆍ여수산단공동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가 지난 6일 여수국가산단 우순도 일원에서 해양쓰레기 청소 및 수중 정화활동과 함께 “바다는 쓰레기장이 아니다”로 해양환경 피켓 캠페인을 펼쳤다.
▲ 여수시ㆍ여수산단공동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가 지난 6일 여수국가산단 우순도 일원에서 해양쓰레기 청소 및 수중 정화활동과 함께 “바다는 쓰레기장이 아니다”로 해양환경 피켓 캠페인을 펼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