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1 14:00 (화)
여수시,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12일부터 접수
여수시,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12일부터 접수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10.06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소득 25% 감소, 중위소득 75%‧재산 3.5억 원 이하 가구
12일부터 온라인 접수, 방문 접수는 19일부터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로

 

전남 여수시가 정부 4차 추경에 따라 저소득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긴급생계지원 사업을 한시적으로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지급 대상은 기준 중위소득 75% 이하(4인가구 356만 원), 재산이 3.5억 원 이하인 가구 중에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25% 이상 줄어든 가구다.

 

코로나19 이전 대비 근로소득이나 매출이 25% 이상 감소한 근로자나 자영업자, 2월 이후 구직(실업)급여를 받다가 종료된 자 등이 해당한다.

 

1인 가구 40만 원, 2인 가구 60만 원, 3인 가구 80만 원, 4인 가구 이상 100만 원이다.

 

기초생계급여, 긴급생계급여나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폐업점포 재도전 장려금 등 정부 지원을 받은 가구는 제외된다.

 

신청은 오는 12일부터 30일까지 복지로 홈페이지(http://bokjiro.go.kr)에서 휴대폰 본인 인증 후 신청할 수 있다.

 

방문 접수는 19일부터 읍동 주민센터에서 출생년도를 적용한 5부제로 신청 받는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가정에 신속하게 지원돼 위기 상황에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지난 4월부터 6월까지 중위소득 100% 이하, 재산 188,800천원 이하 저소득층 44545가구에 전남형 코로나19긴급생활비’ 149억여 원을 여수시상품권으로 지원했다.

▲ 전남 여수시가 정부 4차 추경에 따라 저소득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긴급생계지원 사업을 한시적으로 추진한다.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이 3.5억 원 이하인 가구 중에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25% 이상 줄어든 가구에 세대원 수에 따라 40만 원에서 최대 100만 원까지 지급한다.
▲ 전남 여수시가 정부 4차 추경에 따라 저소득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긴급생계지원 사업을 한시적으로 추진한다.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이 3.5억 원 이하인 가구 중에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25% 이상 줄어든 가구에 세대원 수에 따라 40만 원에서 최대 100만 원까지 지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