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2 15:39 (화)
여수시, 재난취약가구 안전사고…선제적 예방 ‘눈길’
여수시, 재난취약가구 안전사고…선제적 예방 ‘눈길’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08.06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75세대 전기시설 안전점검, 1,195세대 소방물품 보급 추진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지난 3월부터 재난취약가구 전기시설 점검과 소방물품 보급 등 안전사고 예방에 팔을 걷어 붙였다.

 

시는 지난 7월 말까지 재난취약가구 375세대에 전기점검 및 정비를 실시했다.

현장 중심의 즉각적인 대처를 위해 전기 전문인력과 함께 해당 가구를 방문해 누전차단기, 옥내 배선상태 등을 중점 정비하고 가정 내 전기화재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데 앞장섰다.

 

또한 여수소방서와 연계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1,195세대에 오는 9월말까지 무료로 소방물품을 보급한다.

소화기 비치 및 단독경보형감지기 설치와 재난취약가구 대상으로 화재안전교육를 실시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앞서 시는 읍동주민센터를 통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저소득층과 몸이 불편한 독거노인 및 장애인을 추천받아 재난 사고위험이 높은 세대를 선정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전기화재 사고에 열악한 재난취약가구에 선제적 정비를 통해 재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앞으로도 재난취약가구에 대한 지원을 꾸준히 실시해 안전 사각지대와 위험요소를 제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지난 5일 여수시가 여수소방서 직원과 함께 재난취약가구를 방문해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를 설치하고 있다.
▲ 지난 5일 여수시가 여수소방서 직원과 함께 재난취약가구를 방문해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를 설치하고 있다.
▲ 여수시는 지난 7월 말까지 재난취약가구 375세대를 찾아 누전차단기, 옥내 배선상태 등을 중점 정비해 가정 내 전기화재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데 앞장섰다.
▲ 여수시는 지난 7월 말까지 재난취약가구 375세대를 찾아 누전차단기, 옥내 배선상태 등을 중점 정비해 가정 내 전기화재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데 앞장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