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2 15:39 (화)
여수시, 장마 후 ‘벼 돌발병해충 긴급방제’ 추진
여수시, 장마 후 ‘벼 돌발병해충 긴급방제’ 추진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07.29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 등을 활용한 공동방제 추진, 농작물 피해 최소화 기대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병해충 발생이 우려되는 42개 단지, 1,400ha에 집중방제 기간을 운영해 농작물 피해 최소화에 나섰다.

 

시에 따르면 최근 장기간 지속된 장마로 벼 친환경농업단지에 먹노린재, 벼멸구 등의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병해충 방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지난 6월부터 병해충 예찰을 지속 실시해 왔으며, 장마 후 불볕더위로 병해충 발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난 27일부터 810일까지 단지 및 농가별 병해충 일제 방제를 실시한다.

 

특히 시는 시비 2억 원을 긴급 투입해 친환경 농업자재를 활용한 벼 병해충 방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현재 여수시 벼 친환경농업단지는 430.6ha로 유기농 등 친환경으로 벼를 재배해 전량 학교급식에 공급하고 있으며, 참여농가 자율적으로 방제 약품을 선정해 드론 등을 활용한 공동방제로 방제효과를 극대화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적기방제를 통해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고 안정적인 친환경농산물 생산기반이 구축되기를 바란다, “농업인들도 병해충 확산 방지를 위해 방제에 적극 참여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여수시 친환경농업단지 드론 이용 병해충 방제 현장
▲ 여수시 친환경농업단지 드론 이용 병해충 방제 현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