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2 15:39 (화)
남해안남중권 제16차 정기회…‘9개 시‧군 상생발전 결의’
남해안남중권 제16차 정기회…‘9개 시‧군 상생발전 결의’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07.22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OP28 남해안남중권 공동유치 협력 등 2020년 공동사업 협의
고흥 윤호 21병원 3,000만원 성금 지원, 온정 전달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 여수시장)는 지난 21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9개 시군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16차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정기회에서는 2020년 공동추진사업과 협의안건을 심의하고, 9개 시군의 지역발전과 경제권 거점 형성을 위한 사업성과를 점검했다.

특히 중앙정부 방문 등 공동협력 사업인 COP28 남해안남중권 공동유치 협력, 남해~여수 해저터널 건설, 2관문공항 남중권 유치 공동협력, 섬진강 복합형 휴게소 조성, 광양항 ~ 율촌산단 간 연결도로 개설, 5개 사업에 공동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또한 코로나19 극복! 힘내라! 대한민국! 함께해요! 남해안 남중권이라는 메시지가 적힌 팻말을 들고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응원하며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한편 지난 10일 발생한 고흥 윤호 21병원 화재사건과 관련해 피해자의 아픔을 함께 나누기 위해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에서 3,000만 원의 성금을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임기 마지막 회의를 주재한 권오봉 회장(여수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남해안 남중권 협력을 통해 COP28 남해안 남중권 공동유치가 더욱 힘을 받고 있다고 강조하면서, “포스트 코로나 공동대응과 다양한 남중권 연계 협력사업을 발굴해 남해안 시대를 견인하며 상생 발전을 위해 더욱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는 경남 진주시, 사천시, 하동군, 남해군과 전남 여수시, 순천시, 광양시, 고흥군, 보성군 등 9개 시군으로 구성된 행정협의회로, 남해안 발전거점 형성과 영호남의 상호 교류를 위해 20115월 창립했다.

특산물 공동판매장 운영, 공무원 마인드 함양 교육, 생활체육 및 문화예술 교류, 광역 시티투어 운영 등 공동·연계사업 추진으로 동서화합의 구심점 역할을 하고 있다.

▲ 지난 21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 제16차 정기회의에서 9개 시‧군 단체장이 “코로나19 극복! 힘내라! 대한민국! 함께해요! 남해안 남중권”이라는 메시지가 적힌 팻말을 들고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응원하고 있다.
▲ 지난 21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 제16차 정기회의에서 9개 시‧군 단체장이 “코로나19 극복! 힘내라! 대한민국! 함께해요! 남해안 남중권”이라는 메시지가 적힌 팻말을 들고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응원하고 있다.
▲ 지난 21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9개 시‧군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6차 정기회의가 열리고 있다.
▲ 지난 21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6차 정기회의에서 권오봉 회장이 송귀근 고흥군수에게 고흥 윤호 21병원 화재사건과 관련해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명의로 3,000만 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 지난 21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9개 시‧군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6차 정기회의가 열리고 있다.
▲ 지난 21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9개 시‧군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6차 정기회의가 열리고 있다.
▲ 지난 21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6차 정기회의에서 2년간의 임기를 마친 권오봉 회장이 차기 회장인 윤상기 하동군수로부터 그동안의 성공적인 업무 수행에 대한 감사패를 전달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지난 21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6차 정기회의에서 2년간의 임기를 마친 권오봉 회장이 차기 회장인 윤상기 하동군수로부터 그동안의 성공적인 업무 수행에 대한 감사패를 전달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