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3 08:09 (월)
제3회 남해안남중권 문화예술제…동서화합의 장 열려
제3회 남해안남중권 문화예술제…동서화합의 장 열려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06.02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중권협의회 권오봉 회장, 영호남 상생발전, 공동사업 추진 구심점 역할
영호남 9개 시‧군 문화예술인 등 300여 명 참여, 소통과 화합의 장 마련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 여수시장, 이하 남중권협의회’)는 이달 1일부터 4일까지 4일간 경남 사천시 문화예술회관에서 3회 남해안남중권 문화예술제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개회식은 지난 116시에 사천시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및 전시실에서 남해안남중권 시장군수, 문화예술인,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기념행사, 지역문화예술 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이번 예술제는 ()한국예총사천시지회(지회장 김용주) 주관으로 남중권협의회 9개 시군 문화예술인의 작품(한국화, 서양화, 서예, 사진 등) 160여 점을 전시함으로써 지역 예술인들의 작품 세계를 공유하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전년에 비해 남중권 지역문화예술 공연을 추가해 색다른 매력을 감상할 수 있다.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9개 시군 단체장을 비롯한 주요 내빈들이 머플러 퍼포먼스를 하며 COP28 남해안남중권 유치를 다짐하는 시간도 가졌다.

남중권협의회 권오봉 회장은 문화예술제를 통해 영호남 예술인들의 화합과 우정을 다지고 남해안 시대의 상생번영과 문화예술의 저변을 확대해 나갈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남중권협의회는 경남(진주, 사천, 남해, 하동)과 전남(여수, 순천, 광양, 보성, 고흥)9개 시군으로 20115월에 출범한 이래, 남해안 경제권 거점 형성과 영호남의 상생 발전을 위해 다양한 공동사업과 연계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동서화합의 구심점 역할을 하고 있다.

▲ 이달 1일부터 4일까지 경남 사천시 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리는 ‘제3회 남해안남중권 문화예술제’에서 남중권협의회 권오봉 회장(가운데)과 송도근 사천시장(왼쪽), 박정명 여수예총지회장(오른쪽)이 남중권협의회 9개 시‧군 문화예술인의 작품을 감상하며 전시관을 둘러보고 있다.
▲ 이달 1일부터 4일까지 경남 사천시 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리는 ‘제3회 남해안남중권 문화예술제’에서 남중권협의회 권오봉 회장(가운데)과 송도근 사천시장(왼쪽), 박정명 여수예총지회장(오른쪽)이 남중권협의회 9개 시‧군 문화예술인의 작품을 감상하며 전시관을 둘러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