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3 09:02 (수)
여수시, 코로나19 여파 어린이날 행사 전면 취소
여수시, 코로나19 여파 어린이날 행사 전면 취소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04.09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코로나19 여파로 올해 어린이날 기념행사를 전면 취소한다고 9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어린이집‧유치원의 휴원 연장과 초등학생의 순차적 온라인 개학 등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방침에 따라 어린이들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취소를 결정했다. 제98회를 맞는 어린이날 행사는 5월 5일 흥국체육관 일원(거북선 공원)과 진남경기장에서 1만 1000여 명을 대상으로 열릴 예정이었다. 매년 전통문화체험과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해 인기를 끌고 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결국 개최가 무산됐다. 시 관계자는 "면역력이 취약한 어린이들의 안전뿐 아니라 대규모 인원 밀집 행사로 인해 그간의 사회적 거리두기 노력이 수포로 돌아가지 않기 위해 부득이 행사를 취소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