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7 08:36 (목)
여수시, 문체부 ‘지역관광거점도시’…최종심사 준비 총력
여수시, 문체부 ‘지역관광거점도시’…최종심사 준비 총력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20.01.16 2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정 시 2024까지 5년간 국비 500억 원 지원
2차 현장심사 호평, 21일 최종심사… 좋은 결실 기대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문화체육관광부 지역관광거점도시 육성공모사업에서 3차 최종 심사만을 앞두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현재 1차 서면심사를 통과한 9개 지자체(여수·목포·전주·보령·청주·통영·경주·안동·강릉)2차 현장심사를 마친 뒤, 오는 21일 최종심사를 앞두고 경합을 벌이고 있다.

 

문체부는 3차례에 걸친 관광거점도시 위원회심사 결과를 토대로 최종 4개 기초지자체를 선정해서, 2024년까지 5년간 국비 500억 원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지역관광거점도시란 고유한 지역 관광 브랜드를 지닌 도시로서 글로컬 관광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잠재력을 지닌 기초지자체로, 정부가 서울제주 외의 지역을 전략적 방한 관광지로 육성하기 위해 추진 중인 사업이다.

 

앞서 여수시는 문체부가 2년 마다 진행하는 ‘2019 지역관광발전지수 동향 분석에서 전국 기초지자체 중 2위를 차지하며 최고등급인 1등급을 기록했다. 관광자원과 인프라, 지역관광 효과와 지역 홍보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한, 여수밤바다 브랜드, 낭만포차 등 다양한 관광콘텐츠 개발로 최근 5년 연속 1300만 명 관광객이 찾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해양관광 휴양도시로 발돋움 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은 여수가 잘 갖춰진 관광인프라를 바탕으로 남해안 광역 관광의 허브 역할과 글로벌 해양 관광도시로 나아갈 수 있는 최적의 기회다면서 “219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한 마지막 최종심사 발표 준비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이번 지역관광거점도시에 선정되면 ‘Green ocean & Think road, Yeosu Korea’를 슬로건으로, 세계로 도약하는 여수를 해양관광 글로컬 도시/ 해양 웰니스 휴양도시/ 싱크로드 도보 여행도시/ 글로벌 역사문화도시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