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17:18 (금)
여수시, 태풍 영향 해양쓰레기 수거 총력
여수시, 태풍 영향 해양쓰레기 수거 총력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19.09.25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 해양수산과학원, 군부대 등 100여 명 투입
스티로폼, 폐 어구, 건축자재 등 10여 톤 치워

여수시가 태풍 타파로 인한 해양쓰레기를 수거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지난 24일 전라남도, 해양수산과학원, 육군 7391부대 1대대 등과 합동으로 여수시 남면 화태도 묘두마을 해변에서 해양쓰레기 긴급 수거에 나섰다.

 

이날 공무원과 군인, 마을 주민 등 100여 명은 해안가에 있는 스티로폼, 폐 어구, 건축자재 등을 10여 톤 가량 수거했다.

 

해양쓰레기는 폐기물 위탁업체에서 운반 처리하고, 가두리와 관리사 등 피해시설물은 피해조사 후 폐기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태풍 피해로 아픔을 겪고 있는 어업인을 돕기 위해 유관기관에서 힘을 보태줬다면서 가용자원을 총동원해 빠른 시일 내에 해양쓰레기 수거를 마무리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