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7 10:55 (일)
여수시, 재활용품 자동수거기 투입량 ‘1일 200개’로 제한
여수시, 재활용품 자동수거기 투입량 ‘1일 200개’로 제한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19.09.09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 독점 사용 막기 위해 23일부터 시행…시민 호응 높아 수거기 늘릴 예정

여수시가 오는 23일부터 재활용품 자동수거기’ 11인 투입량을 200개로 제한한다고 9일 밝혔다.

 

시는 일부 시민이 수거기에 많은 양의 재활용품을 투입해 기기 사용이 어렵다는 민원을 접하고 이번 조치를 취하게 됐다.

 

자동수거기는 투입된 캔과 페트병을 자동 선별해 압착하고 그 외 품목이 투입되면 수거를 거부하는 자판기 형태의 로봇이다.

 

현재 여수시청, 거북선공원, 여문공원, 이순신광장, 해양공원, 박람회장에 설치돼 있다.

 

지난 5월부터 8월까지 3개월 간 운영한 결과 100만 원 이상 적립자가 나오고, 수거기 추가 설치 요구가 빗발치는 등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사용 방법은 먼저 회수로봇 화면에서 시작하기 버튼을 누르고 투입함에 캔과 페트병을 넣는다.

 

로봇이 폐기물을 인식하고 분류하면 핸드폰 번호를 입력한다. 수퍼빈 홈페이지(www.superbin.co.kr/) 가입 후 포인트 전환을 신청한다.

 

캔은 한 개당 15포인트, 페트병은 10포인트가 쌓이며, 2000점 이상이면 현금으로 전환해 계좌입금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쓰레기 감량과 자원 재활용이라는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조치인 만큼 많은 시민의 양해와 협조를 당부한다면서 앞으로 재활용품 자동수거기를 늘려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