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3 16:00 (금)
시립국악단 ‘한여름밤의 음악회’ 9일 팡파르
시립국악단 ‘한여름밤의 음악회’ 9일 팡파르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19.08.06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녁 8시, 웅천친수공원, 국악단원‧특별 참여자 등 50여 명 출연
영화 OST, 탱고, 판소리, 사물놀이 등 다채로운 공연 선보여

여수시가 여름밤 무더위를 날릴 시원한 국악의 향연을 시민과 관광객에게 선사한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오는 9일 저녁 8시 웅천친수공원 야외무대에서 여수시립국악단 주관으로 한여름밤의 음악회를 연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음악회는 시립국악단원 41명과 외부 특별 출연팀 6명 등 50여 명이 참여한다.

 

공연의 부제는 여름 밤바다에서 싱그러움을 채워줄 아름다운 음악여행이며, 누구나 무료로 공연을 즐길 수 있다.

 

이날 시립국악단은 서정적인 멜로디풍의 관현악 곡인 방황으로 공연의 막을 올린다.

 

이어 시네마천국의 메인 테마곡인 ‘Childhood and Manhood’와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애니메이션 작품인 하울의 움직이는 성 OST ‘인생의 회전목마를 연주한다.

 

특히, 여수시 최희라 댄스스포츠스쿨에서 무용으로 협연하는 리베르탱고는 보는 이들의 탄성을 자아낼 것으로 기대된다.

 

봄바람에 취한 감흥을 표현한 춘무와 판소리 수궁가에서 별주부가 육지에 가게 되자 난감해하는 심정을 코믹하게 담은 난감하네도 빼놓을 수 없는 공연 중 하나다.

 

특별 출연팀 룩스앙상블은 한얀거탑 OST ‘B-Rosette’‘Nella Fantasia’ 등을 아름다운 소프라노 목소리로 전달한다.

 

마지막 공연은 신모듬으로 태평소와 사물놀이의 신명나는 가락이 관람객의 흥을 돋운다.

 

시 관계자는 여수밤바다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이번 공연은 관람객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안겨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