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3:07 (금)
내가 할 수 있는 환경보호/ 私が出来る環境保護
내가 할 수 있는 환경보호/ 私が出来る環境保護
  • 다나까도모요
  • 승인 2019.03.26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사무소에 잘 씻고 말린 우유갑을 가져가면 두루마리휴지로 바꿔 준다. 기준은 1000ml 우유갑을 20장에 두루마리휴지 한 개를 준다.

필자는 이번까지 총 3번을 가져갔다. 일 년에 2번은 가져간 것 같다. 아들이 키가 크기 위해서도 우리 부부가 골다공증이 안 생기기 위해서도 자주 마시도록 하지만 우유갑은 그렇게 빨리 모아지지는 않는다.

이번에는 100장을 모아서 가져갔다. 그런데 경제적으로 900ml 2개 묶음으로 된 걸 자주 사서 9할은 900ml 것이었다. 크기는 거의 똑같다. 동사무소 직원은 자기 권한으로 한다고 같은 기준으로 휴지 5개를 줬다.

궁금해서 물어봤는데 한 달에 10명 정도가 가져 온다고 한다. 언제나 같은 사람이 온다. 그 중에는 한 번에 700장을 갖고 오는 사람도 있다. 어디서 그렇게 모을 수 있을까. 처리하는 건 쉬운 편이지만 그래도 양이 많으면 일인데 대단한 사람도 있다.

일본에서는 필자가 어릴 때부터 분리수거를 하게 돼 있었다. 환경보호를 중요시하는 마트의 가게 앞에 수거함이 있었다. 친정어머니는 꼭 거기에 버리러 가셨다. 그냥 쓰레기가 되는 것보다 좋게 이용해 줬으면 하는 봉사의 생각이었을 것이다.

그렇게 보고 왔으니 필자도 분리수거는 당연한 일이고, 우유갑을 펴는 건 많이 해 와서 눈을 감아도 할 수 있을 정도이다. 한두 번은 가족에게 펴는 걸 도와 달라고 시켰지만 금방 어렵다고 포기했다.

동사무소에서 이런 사업을 한다고 알기 전에는 똑같이 말린 걸 쓰레기장에 버렸다. 폐지를 줍는 사람들이 갖고 가면 좋겠다는 마음도 있었다. 그때는 그냥 버리라고 남편에게 볼멘소리를 듣기도 했다. 아이들이 어릴 때에는 우유갑과 신문지로 소파를 만든 적도 있고 꽤 오래 썼다.

실은 작년에 가져갔을 때는 휴지가 동사무소에 없어서 나중에 연락을 해 준다고 약속을 했다. 그런데 감감무소식. 가끔 일이 있어서 동사무소에 갔지만 잘 해주겠지 라고 믿고 그 이야기를 꺼내지 못 했다. 물어보니까 담당자가 바뀌고 전의 기록도 없으니 아무것도 할 수가 없다고 했다. 가져가기 전에 통화해서 물어보는 게 좋을 것 같다.

그리고 아무 곳에나 쓰레기를 버리지 말 것. 작은 일이지만 환경보호를 실천하는 사람이 많아지면 좋겠다.

본 기사는 여수시가 올해 시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외국인 기자단의 '다나까 도모요' 기자님이 작성한 글로, 번역 등에 있어 다소 미흡한 점이 있을 수 있음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この記事麗水市今年 試験的運営している 外国人市民記者団たなかともよ記者作成した翻訳多少 不十分が あるかも しれないことを 了解を おいします

役所牛乳パックをちゃんとってかしてってくとトイレットペーパーにえてくれる基準1000ml牛乳パック20でトイレットペーパー1をくれる

筆者はもう3ってった12ってったと息子びるにも夫婦骨粗しょうにならないにもよくむようにするが牛乳パックはそんなにまらない

今回100めてってったしかし経済的900mlのを2セットになっているのをって9900mlのものだったきさはほとんどじだ洞役所職員自分権限でするのだと基準でトイレットペーパー5をくれた

いついていてみたら110くらいがってるといういつもそのには一回700ってもいるどこでそんなにめられるのか処理するのは簡単だがいと大変なことなのにしたもいる

日本では筆者から分離処理をするようになっていた環境保護重要視するスーパーマーケットの収集箱があったずそこにてにったただごみになるよりもいように利用してもらえたらという奉仕えがあってのことだと

そうしてたので筆者分離処理当然牛乳パックをげるのはたくさんしてきたのでじても出来るくらいだ。1,2家族げるのを手伝ってくれとさせたがすぐにしいとやめてしまった

洞役所でこの事業をしているとにはじくかしたのをごみ収集所てたボールなどをめるってけばいいという気持ちもあったそのはそのままててしまえとにがみがみわれたこともあった子供たちがには牛乳パックと新聞紙でソファーをったこともありかなり使った

去年持ってったはトイレットペーパーが役所くて連絡をしてくれると約束したしかしそれっきりだったたまに用事があって役所ったがちゃんとしてくれるだろうとじてそのせなかったくと担当者わり記録いのでどうしようもいとったって通話してくのがいいようだ

それとどこにでもごみをてないさなだが環境保護実践するくなればいい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