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9 17:08 (금)
권오봉 여수시장, ‘플라스틱프리챌린지’ 동참
권오봉 여수시장, ‘플라스틱프리챌린지’ 동참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19.02.01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달 1일, 시청 인근 커피숍에서 플라스틱 쓰레기 줄이기 캠페인 펼쳐
다음 주자는 허석 순천시장, 류중구 동서포럼상임위원장

권오봉 여수시장과 간부 공무원 10여 명이 점심을 먹고 시청 인근 커피숍으로 향했다.

권 시장과 간부 공무원 손에는 개인 컵(텀블러)이 들려있었다.

 

여수시는 권오봉 여수시장이 이번 달 1일 오후 플라스틱프리챌린지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플라스틱프리챌린지는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시작한 환경 운동이다.

 

권 시장은 장충남 남해군수로부터 플라스틱프리챌린지 바통을 이어 받았고, 허석 순천시장과 류중구 동서포럼상임위원장을 다음 주자로 지목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종이컵과 1회용 비닐봉지 사용 안하기 등 일상의 작은 실천이 자연을 보호하고 건강을 지키는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많은 분이 플라스틱 줄이기에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여수시는 환경을 보호하고자 지난해부터 모든 청사에서 1회용비닐커버 대신 우산빗물제거기를 사용하고 있으며, 1회용 종이컵 대신 개인 컵 및 다회용 컵을 사용하는 등 1회용품 줄이기 운동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캔과 페트병을 자판기에 넣으면 포인트 적립 후 현금을 지급하는 인공지능 재활용 수거 자판기도 다중이용장소에 선보일 예정이다.

△ 이번 달 1일 권오봉 여수시장과 간부 공무원 10여 명이 ‘플라스틱프리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 플라스틱프리챌린지는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시작한 환경 운동이다.
△ 이번 달 1일 권오봉 여수시장과 간부 공무원 10여 명이 ‘플라스틱프리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 플라스틱프리챌린지는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시작한 환경 운동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