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2 14:11 (수)
여수시 “여성청소년 보건위생물품 바우처카드로 구입”
여수시 “여성청소년 보건위생물품 바우처카드로 구입”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9.01.04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품지원에서 바우처 방식으로 변경…18세까지 월 1만500원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올해부터 여성청소년 보건위생물품 지원방식을 물품지원에서 바우처 방식으로 변경한다.

여성청소년들이 국민행복카드를 발급받아 직접 보건위생물품을 구매하도록 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만11~18세(2001년 1월 1일~2008년 12월 31일 출생) 여성청소년 중 생계·의료·주거·교육급여 수급자다.

법정 차상위계층과 한부모가족 지원법에 따라 보호받는 여성청소년도 포함한다.

지원금액은 월 1만500원으로, 자격 변동이 없는 한 만18세까지 계속해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보건위생물품 구입은 국민행복카드(BC·삼성·롯데)별로 가맹계약을 체결한 판매점에서 가능하다.

지원 신청은 4일부터다. 본인이나 부모가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하거나 복지로 홈페이지(www.bokjiro.go.kr), 복지로 앱 등에서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여성청소년들이 바우처카드를 이용해 자유롭게 보건위생물품을 구입할 수 있게 됐다”며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필요한 시책을 계속해서 고민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물품지원 방식으로 여성청소년 1520명에게 6000만 원 상당의 보건위생용품을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