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3:07 (금)
다문화가족의 가을 운동회/ 多文化家族の秋の運動会
다문화가족의 가을 운동회/ 多文化家族の秋の運動会
  • 다나까도모요
  • 승인 2018.10.30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일에 다문화가족 어울림 한마음 체육대회가 있었다. 주최는 여수다문화복지원, 한화케미칼이 후원하는 이 행사는 이번에 4회를 맞이했고, 회사 사택 잔디밭에서 매년 실시된다. 어린이들이 뛰어 놀기에 좋은 장소이다. 하늘은 맑고, 움직이면 더워질 만큼의 좋은 날이었다.

 

10시에 집합라고 하는데, 개회식은 나중에 한다. 그때까지는 국가별 전시관을 천천히 돌아보고 가족 문화체험도 해보는 시간이다. 손거울 만들기, 디퓨저 만들기, 도예교실 같은 체험은 아주 유익했다. 바리스타가 타 준 커피를 무료로 받을 수 있었고, 네일아트로 예쁘게 다듬고, 왕관을 쓰고 가족사진을 찍으면 추억에 남을 재미난 코스가 이어졌다. 전통의상을 입는 체험이 가장 인기가 있었던 것 같다. 어린 아이들이 의상을 입고 잔디에 나가서 노는 모습이 귀엽고 흐뭇했다.

 

개회식에서는 무지개학교의 축하공연, 타일에 응원메시지를 쓰는 퍼포먼스, 후원사, 귀빈 소개가 있었다. 따뜻한 메시지가 고마웠다

12시가 되니, 맛있는 한식 점심을 먹었다. 작년에 좁은 곳에서 조금 혼란스럽게 음식을 받았던 데에 비해 개선된 게 5미터쯤 떨어져서 배식장이 있던 점이다. 그래서 여유 있게 음식을 받고, 자기 자리에 갈 수 있었다. 그리고 다음 일정을 위해 봉사자가 먼저 식사를 하게 돼 있었다. 조금씩 행사가 개선되는 점이 좋았다.

 

식사 후에 여학생 댄스팀의 축하공연이 있고, 본격적인 명량운동회가 시작됐다. 2팀으로 나눠서 어른들이 잡은 긴 천의 위아래를 어린이들이 이어달리는 게임에 처음으로 참가해 봤다. 그 다음에 4팀으로 나눠서 4개의 게임을 돌아가면서 하는 팀전이 있었다. 단체 줄넘기, 풀라후프 넘기기, 숟가락으로 탁구공 옮기기, 줄 장애물 통과하기를 했다. 대대적인 게임 방식이고 심판도 필요해서 마치 런닝맨을 하고 있는 것 같은 기분이 들었다. 필자는 그중 2개만 참가하고 나머지는 열심히 응원했다. 필자의 팀의 팀장이 된 여학생도 아주 열심히 응원하고 있었는데 아쉽게도 1등은 못 됐다. 그리고 아이들의 정신이 없는 판 뒤집기, 봉사자도 함께하는 2 팀전의 박력이 있는 이어달리기가 있었다.

 

조금 쌀쌀해지기 시작했을 쯤에 마무리인 행운권 추첨이 있었다. 1등 상품이 텔레비전이었다. 어느 상품이든지간에 필요로 하는 가정에 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때때로 MC가 마음에 드는 참여자에게 상품권을 나눠 줬는데, 당황스러운 점이 많아서 차라리 이것도 추첨으로 주는 게 더 낫다고 생각했다.

 

봉사자가 성인 뿐이 아니고 학생도 많이 참여해 있었다. 봉사자가 많아야 잘 진행될 수 있는 큰 행사이기에 고마움을 표하고 싶다.

 

본 기사는 여수시가 올해 시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외국인 기자단의 '다나까 도모요' 기자님이 작성한 글로, 번역 등에 있어 다소 미흡한 점이 있을 수 있음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この記事麗水市今年 試験的運営している 外国人市民記者団たなかともよ記者作成した翻訳多少 不十分が あるかも しれないことを 了解を おいします

 

 

 

ぎし20、'多文化家族 和合つの体育大会があった主催麗水多文化福祉院ハンファケミカルが後援するこの行事今回4会社芝生広場毎年実施される子供たちがってぶのに場所んでけばくなるだった。 

 

10集合というが開会式でするそれまでは国家別展示館をゆっくり家族文化体験もしてみる時間手鏡作ディヒュザー陶芸教室などの体験はとても有意義だったバリスタがれてくれるコーヒーを無料でもらえてネイルアートできれいにしくして王冠家族写真ったらるおもしろいコースがいた伝統衣装体験一番人気があったようださい子達衣装芝生姿がかわいくて微笑ましかった

 

開会式ではジゲ学校祝賀公演タイルに応援メッセージをくパフォーマンス後援者貴賓紹介があったかいメッセージがありがたかった

 

12になっておいしい韓国式昼食べた昨年混乱ぎみに料理をもっらたのにべて改善されたのが5メーター位離れて配食場があったそれで余裕をもって料理をもらい各自場所くことが出来そして日程奉仕者食事をするになっていたしずつ行事改善されているかった

 

食事後女子学生のダンスチームの祝賀公演があり本格的明朗運動会まった2チームにかれて大人がつかむ上下子供たちがリレーするゲームにめて参加してみたその4チームにかれてのゲームをりながらするチームがあった団体縄跳フラフープスプーンでピンポンのリレー障害物くぐりをした大掛かりなゲーム方法だし審判必要まるでランニングマンをしているような気分になった筆者はその2だけ参加して懸命応援した筆者のチームのチームになった女学生もとても精一杯応援していたが残念なことに1はなれなかったそれから子供たちのしない板返奉仕者にする2チームの迫力有るリレーがあった

 

肌寒くなってきた最後幸運券抽選があった1商品はテレビジョンだったどの商品にしても必要とする家庭けばいいとった司会者った参加者商品券すのがあったがめんくらういっそのことこれも抽選したらよりいいとえた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