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5 11:26 (금)
권오봉 여수시장 “산단 안전 노력은 비용 아닌 투자”
권오봉 여수시장 “산단 안전 노력은 비용 아닌 투자”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10.14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시장기 응급처치 경연대회서 산단안전 선투자 요청

권오봉 여수시장이 제17회 여수시장기 재난대응 응급처치 경연대회 현장을 찾아 “안전 확보 노력은 비용·낭비가 아닌 투자”라고 강조했다.

12일 여수시에 따르면 권오봉 시장은 11일 대회현장인 흥국체육관에서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고 특히 안전은 무엇과도 바꿀 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권 시장은 이날 자연스럽게 여수산단 안전에 대한 생각도 밝혔다. 권 시장은 “오랜 시간 여수산단은 지역과 국가경제의 큰 축 역할을 해왔다. 그 이면에 여수시민들은 안전 걱정에 불안해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크고 작은 사고가 있었다. 이런 사고들이 없는 것이 최선이다”며 산단 안전사고에 안타까움도 드러냈다.

그러면서 “소규모 사고들은 대형 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 경고라고 생각한다. 큰 피해를 대비하라는 뜻이다. 사고는 일어나서는 안 되지만 통제를 벗어나는 일도 있기 마련이다. 이 때 중요한 것이 바로 인명피해를 줄이는 응급처치”라고 강조했다.

권 시장은 대규모 투자 등으로 산단 근무경험이 없는 많은 인력이 현장에 투입되는 것을 걱정하며 여수석유화학 안전체험교육장 유치 필요성도 밝혔다.

권 시장은 “여수석유화학 안전체험교육장이라는 국가시설 유치를 추진 중이다. 경험 없는 근로자들이 석유화학분야 산업재해를 미리 체험해보고 안전수칙을 몸에 익히도록 하는 시설이다”라고 설명했다.

또 “시는 안전체험교육장 유치에 힘쓰는 한편 공장장등 관계자와 안전 협의를 하고 현장점검도 하고 있다. 그러나 제일 중요한 것은 근로자들이 안전의식을 갖고 현장을 둘러보는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권 시장은 대회사 말미에는 여수산단 기업의 안전 투자를 요청하기도 했다. 권 시장은 “안전 확보 노력은 비용도 아니고 낭비도 아닌 투자다. 안전에 선투자를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한편 제17회 여수시장기 재난대응 응급처치 경연대회는 여수산단 석유화학업체 27개 팀 250명이 참여한 가운데 각종 보호 장비 착용방법, 기도유지 및 상처 응급처치, 심폐소생술 및 제세동기 조작법, 환자 운반법 분야로 진행됐다.

최우수상은 금호미쓰이화학, 우수상은 한국실리콘, 장려상은 여천NCC·삼남석유화학이 수상했다.

권오봉 여수시장이 11일 제17회 시장기 재난대응 응급처치 경연대회가 열린 흥국체육관에서 대회사를 하고 있다.
권오봉 여수시장이 11일 제17회 시장기 재난대응 응급처치 경연대회가 열린 흥국체육관에서 대회사를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