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9 13:46 (목)
권오봉 여수시장 “동동북축제 즐기러 오세요”
권오봉 여수시장 “동동북축제 즐기러 오세요”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09.21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프로야구 기아-NC 경기서 시구하며 축제 홍보
동동북축제 내달 6~7일 용기공원 일원…북퍼레이드 등

권오봉 여수시장이 KBO 프로야구경기에서 시구하며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2018 여수동동북축제를 홍보했다.

21일 여수시에 따르면 권오봉 시장은 지난 20일 오후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진행된 기아와 NC의 프로야구경기 시구자로 나섰다.

장내 아나운서의 동동북축제 소개 멘트와 함께 마운드에 오른 권 시장은 시구 후에는 관람석으로 이동해 축제 홍보를 이어갔다.

여수시청 직장 야구동우회원과 시 공무원 등 50여 명도 여수시 마스코트인 여니, 수니와 함께 관중들에게 여수관광 홍보물을 배부했다.

경기장 전광판에서는 3분 분량의 여수관광 홍보영상이 상영됐고, 시구와 홍보활동은 스포츠 전문채널 SPOTV를 통해 전국에 생중계됐다.

2018 여수동동북축제는 10월 6일부터 7일까지 용기공원과 선소 일원에서 개최된다. 올해 첫 선을 보이는 축제인데다 여천권을 중심으로 하는 축제여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축제 주제는 ‘여수 동동 천년의 혼을 깨우다!’다. 전라도 정도 1000년을 기념하는 의미도 있다.

기대를 모으는 것은 북 퍼레이드다. 부영3단지 사거리에서 선소를 거쳐 용기공원까지 1㎞를 행진하는 북 퍼레이드가 6일 펼쳐진다.

주행사로는 메인아티스트 공연과 마스터클래스, 부대행사로는 북·드럼 전시, 북 체험행사, 경연대회 등이 마련된다.

여천지역은 역사적으로 ‘동동’이라는 북소리와 관련이 있다. 현 장성마을 앞 포구를 예전에는 장생포라 했는데, 이 장생포를 침범한 왜구를 전라만호 유탁이 쫒아내자 군사들이 기뻐하며 ‘동동’을 불렀다는 설이 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나라를 지키던 민초들의 노래를 축제로 승화시킨 것이 바로 동동북축제”라며 “관광객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이번 축제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20일 권오봉 여수시장이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기아와 NC의 프로야구 경기에 앞서 시구하고 있다.
20일 권오봉 여수시장이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기아와 NC의 프로야구 경기에 앞서 시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