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4 13:09 (목)
폭염 장기화 전망…여수시 수돗물 절약 재당부
폭염 장기화 전망…여수시 수돗물 절약 재당부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08.02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 받아서 쓰기·양치컵 사용·양변기 벽돌 넣기 등
공동주택은 심야시간 지하저수조 물 받도록 요청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폭염이 장기화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생활 속 수돗물 절약을 재차 당부하고 나섰다.

시에 따르면 최근 35도를 넘나드는 폭염과 열대야로 가정과 관광·숙박시설의 물 사용량이 급격하게 늘었다.

특히 올해는 평년에 비해 장마가 일찍 끝난 데다 폭염이 장기화하면서 일부 고지대에 급수불량 문제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시는 지난달 24일 시민들에게 수돗물 절약 동참을 당부했다.

가정에서 물 사용을 줄이는 방법은 설거지·샤워 시 물 받아서 쓰기, 양치컵 사용하기, 빨래 모아서 하기 등이다.

양변기에 물을 채운 페트병이나 벽돌을 넣는 것도 좋은 절수 방법이다.

시는 또 물 사용량이 많은 공동주택의 경우 심야시간을 이용해 지하저수조 등에 물을 받도록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여름철 폭염이 재난수준으로 장기화되고 있다”며 “비상근무를 통해 수돗물 민원을 즉각 해결하도록 노력하고 있으니, 시민들께서도 물 절약에 적극 협조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