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8 14:19 (금)
여수시민, 63회 현충일 추념식서 순국선열 희생정신 기려
여수시민, 63회 현충일 추념식서 순국선열 희생정신 기려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06.07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자산공원 등…보훈가족·시민 1300여명 참석

여수시민들이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렸다.

여수시에 따르면 6일 오전 자산공원과 선원동 현충탑, 화장동 국군묘지, 삼산면 서도리 전몰용사 위령비에서 현충일 추념식이 일제히 거행됐다.

추념식에는 보훈단체 회원과 가족뿐 아니라 많은 시민들도 참석했다. 인원은 1300여명으로 집계됐다.

주철현 여수시장 등 참석자들은 오전 10시 사이렌 소리에 맞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명복을 기원하며 1분간 묵념했다. 이어 각자 헌화와 분향을 하며 추모를 이어갔다.

지역 학생들도 자원봉사자로 나서 국가유공자와 유족들에게 추모리본을 달아주고 어르신을 부축하며 뜻 깊은 자리에 함께했다.

추념식 행사는 학생대표의 헌시낭송과 현충일 노래 제창 등으로 마무리됐다.

이날은 현충일을 맞아 화장동 국군묘지에도 참배객들의 발길이 이어졌고, 전몰용사 위령비가 있는 삼산면에서도 자체 추념식이 진행됐다.

주철현 시장은 추념사에서 “순국선열들의 거룩한 희생과 애국충절이 있었기에 우리가 자유와 평화, 번영을 누리고 있다. 국가유공자와 유가족들이 예우와 존경을 받으며 생활하실 수 있도록 더 많은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6일 오전 여수시 자산공원에서 열린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학생들이 분향하고 있다.
6일 오전 여수시 자산공원에서 열린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학생들이 분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