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3 11:50 (금)
여수지역 패류 채취금지 조치 16일 ‘해제’
여수지역 패류 채취금지 조치 16일 ‘해제’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05.16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돌산 동바다 등 14일 시료조사서 패류독소 불검출

여수 일부지역에 내려졌던 패류 채취금지 조치가 50일 만에 전면 해제됐다.

여수시에 따르면 국립수산과학원의 5월 14일 기준 시료조사 결과 해역에서 패류독소가 검출(기준치 0.8㎎/㎏)되지 않아 16일자로 채취금지 조치가 해제됐다.

이번 채취금지 조치 해제에 따라 돌산 동바다 해역(남면해역) 등에서 홍합 1900여톤이 본격 출하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여수지역의 패류 채취금지 해제는 50일 만이다. 채취금지 조치는 여수 돌산 동바다 해역 등에서 기준치를 상회하는 독소가 검출됨에 따라 3월 28일 발령됐다.

시 관계자는 “내년부터는 홍합과 굴, 바지락 등 상품가치가 있는 패류는 3월 이전에 출하하도록 유도해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