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2 12:55 (화)
여수시 시민옴부즈만, 현장 고충 해결 ‘시작’
여수시 시민옴부즈만, 현장 고충 해결 ‘시작’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02.01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부터 찾아가는 시민옴부즈만…읍면동 순회
지난해 첫 운영…6개 동에서 민원 23건 접수

여수시민의 고충민원 해결을 담당하고 있는 시민옴부즈만이 올해도 민원현장을 직접 찾아간다.

여수시에 따르면 이달부터 5월까지 시민옴부즈만 2명과 공무원 2명이 읍면동을 순회하며 ‘찾아가는 시민옴부즈만’을 운영한다.

찾아가는 시민옴부즈만 상담창구는 읍면동 주민센터 민원실에 개설된다. 상담시간은 오전 10시부터 12시, 오후 3시부터 5시까지다.

옴부즈만은 시정관련 단순 질의사항 등은 현장에서 즉시 답변하고, 조사가 필요한 사항은 고충민원으로 접수해 현장 확인 등 종합적인 검토를 하고 있다.

지난해는 여서, 문수, 미평, 쌍봉, 시전, 여천 등 6개 동에 창구를 열어 23건의 민원을 접수했다.

올해 2월 방문일정은 21일 광림동, 22일 돌산읍, 28일 만덕동이다.

최봉춘 대표옴부즈만은 “‘시민의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겠습니다’라는 구호처럼 올해도 시민 생활 속으로 찾아가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옴부즈만은 행정기관 등의 위법한 처분이나 불합리한 행정제도로 피해를 본 시민의 권리를 보호하는 민원조사관을 말한다.

지난해 곽종철 여수 시민옴부즈만이 문수동 주민센터에서 주민들의 고충을 상담하고 있다.
지난해 곽종철 여수 시민옴부즈만이 문수동 주민센터에서 주민들의 고충을 상담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