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3:07 (금)
여수시, 지방재정 자율성 강화…주민참여예산제 ‘확대’
여수시, 지방재정 자율성 강화…주민참여예산제 ‘확대’
  • 아름다운 여수
  • 승인 2018.02.0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의·검토에서 지역 발전사업 발굴·건의까지
4월 13일까지 제안서 접수…주민 누구나 가능

여수시가 ‘자치분권’이라는 시대적 흐름에 따라 예산편성에 참여하는 주민참여예산 위원들의 역할을 사업 심의·검토에서 ‘발굴’까지 확대한다.

시는 올해 신규 사업으로 주민참여예산 위원들이 지역의 여건과 특성에 맞는 사업을 발굴하면 총회의 심의를 거쳐 예산에 반영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신규 사업 규모는 6개 분과위원회별 1억 원씩 총 6억 원 정도로 계획하고 있다.

주민참여예산 제안 사업은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등 주민 불편을 해소하고 복리를 증진할 수 있는 내용이면 특별한 제한이 없다.

이를 위해 시는 이달 1일부터 4월 13일까지 주민참여예산 제안서를 접수한다.

여수시에 거주하는 주민이면 누구나 시정발전을 위한 사업을 읍면동 주민센터나 시 홈페이지 주민참여예산제 시민참여방에 제안할 수 있다.

제안사업은 해당 읍면동 주민참여예산 지역회의 심의, 소관 부서 검토를 거쳐 분과위원회로 상정된다. 분과위원회에서 사업 타당성과 효율성 등을 따져 발굴된 사업은 총회 심의 후 2019년 예산안에 반영된다.

시 관계자는 “주민참여예산제 확대는 문재인정부의 국정과제로 최근 지방정부들이 그 역할을 확대하고 있는 추세”라며 “주민들이 지역의 문제를 인식하고 해결에도 앞장서는 자치역량을 키우는 것이 강력한 재정분권의 첫걸음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여수시의 주민참여예산 건의사업 규모는 383건, 206억여 원으로 이중 79%인 301건, 106억여 원이 2018년도 예산에 반영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