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5 13:44 (목)
지금 쌍봉도서관에 가면
지금 쌍봉도서관에 가면
  • 이기자 기자
  • 승인 2017.12.19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주일에 한 번은 도서관에 간다. 여수 시립도서관(쌍봉도서관)을 찾을 때마다 기대를 한다. 갈 때마다 도서관 1층 로비를 그냥 지나칠 수 없다.

2017. 12. 14(목) 출입문을 여니 로비 중앙에 성탄 트리가 세워져 있다. 도서관답게 책을 이용해 만든 트리다. 독특하다. 로비 벽에는 시화 액자가 걸려 있다. 작은 전시회지만 매 번 변화를 둬서 다양한 작품을 볼 수 있다.

이러한 배려는 도서관 이용할 때마다 특별한 재미가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