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3 11:50 (금)
여수시, 바이러스·세균 테러 대비 유관기관 합동훈련
여수시, 바이러스·세균 테러 대비 유관기관 합동훈련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17.11.13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망마경기장…백색가루 살포 가정
5개 기관 초동대응 등 임무수행 훈련

여수시(시장 주철현)가 바이러스와 세균 등 생물테러에 대비해 유관기관 합동 대응훈련을 실시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 훈련은 지난 10일 망마경기장에서 생물테러가 의심되는 백색가루가 살포된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훈련에는 시 보건소와 안전총괄과, 여수경찰서, 여수소방서, 육군제7391부대, 여수검역소 등에서 60여 명이 참여했다.

참여기관들은 생물테러가 의심되는 백색가루가 살포됐다는 신고를 받은 후 유관기관에 즉시 상황을 전파하고 폴리스라인 설치 등 초동대응을 했다.

이어 현장에 합동조사반, 초동조치반, 상황팀, 현장조치팀, 지원팀, 역학조사팀 등 지휘본부를 설치하고 노출자 제독·병원 후송, 테러물질 검사·수거, 테러범 검거 등을 수행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훈련의 목적은 바이러스와 세균, 곰팡이, 독소 등을 이용한 테러로부터 시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10일 여수시 망마경기장에서 생물테러에 대비한 유관기관 합동훈련이 진행되고 있다.
지난 10일 여수시 망마경기장에서 생물테러에 대비한 유관기관 합동훈련이 진행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