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4 14:46 (월)
여수시, ‘수산자원 회복’ 목표 종자방류 지속 추진
여수시, ‘수산자원 회복’ 목표 종자방류 지속 추진
  • 여수시 공보담당관
  • 승인 2017.10.31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3.8억 투입 어류 153만미·패류 70톤
최근 5년간 11종 468만미 연안 해역 방류

여수시(시장 주철현)가 수산자원 회복을 통한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수산종자 방류 사업을 지속 추진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GS칼텍스의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총 13억8000만 원의 예산으로 평년의 2배가 넘는 153만미를 방류한다. 방류 어류는 감성돔, 돌돔, 말쥐치 등 6종이다.

또한 전복, 바지락, 개조개, 해삼 등 4종의 패류 70여 톤도 연안 일원에 살포하고 있다.

수산종묘 방류 품종과 시기, 장소는 어업인들의 선호도와 종자 수급상황 등을 고려해 결정된다.

앞서 시는 지난 2012년부터 2016년까지 총 20억 원을 투입해 감성돔, 돌돔, 전복 등 11종 어류 468만미를 연안 해역에 방류했다.

이와 함께 시는 연안생태계 복원을 위한 인공어초 투하, 바다숲 조성, 양식어장 정화사업 등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최근 어선·어구의 발달과 기후 온난화 등의 요인으로 수산자원이 감소하고 있다”며 “수산자원의 지속적인 이용을 위해 종자 방류와 연안생태계 복원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