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3:07 (금)
여수시, 불법소각 금지 분위기 ‘확산’
여수시, 불법소각 금지 분위기 ‘확산’
  • 여수시
  • 승인 2017.09.13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금·상하사·심포마을 산림청 녹색마을 선정
여수시(시장 주철현)에 산불 예방을 위한 불법소각 금지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7일 돌산읍 작금마을과 소라면 상·하사마을, 남면 심포마을이 산림청의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로 선정됐다.

세 마을은 올해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만들기 운동에 동참한 후 주민들의 적극적인 노력으로 1건의 소각산불도 발생하지 않았다.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만들기는 산불의 주원인인 논·밭두렁 소각, 농업부산물·농산폐기물 등을 무단소각하지 않는 운동이다.

시는 오는 13일 각 마을에 녹색마을 현판을 전달해 주민들의 산불예방 노력을 격려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소중한 산림 보호를 위해 불법소각 근절과 산불 감시, 산불 예방활동에 적극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는 소라면 조산마을과 화양면 장등마을이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로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