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9 08:24 (수)
여수시-(주)세미콘라이트, 만성리 700억대 투자협약
여수시-(주)세미콘라이트, 만성리 700억대 투자협약
  • yeosu258
  • 승인 2016.12.09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체결…부지 22만여㎡개발 이주택지․상가․검은모래 복원
코스닥 상장기업…신용도․현금흐름 창출능력 매우 양호평가

여수시(시장 주철현)와 (주)세미콘라이트(대표 김영진)가 만성리 검은모래 해수욕장 복원과 배후부지에 고품격 레저․휴양단지를 조성하는 투자협약을 9일 체결했다.

시에 따르면 (주)세미콘라이트는 만성리 검은모래 배후부지 22만여㎡에 792억원을 투자해 2019년까지 이주택지를 포함한 배후부지를 고품격 레저․휴양단지로 조성한다.

이번 협약은 검은 모래로 유명한 만성리 해수욕장 인근에 배후부지를 개발해 상가와 주택가를 이주시키고, 추가로 숙박시설과 상가 등 관광 부대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그리고 현 해수욕장 인근 상가와 도로를 철거해 명실상부한 검은모래 해수욕장을 복원해 관광 상품으로 활용한다는 내용이다.

투자자인 ㈜세미콘라이트는 반도체소자인 발광다이오드(LED) 플립칩 생산 전문기업으로 2014년과 2015년 각각 481억 원, 572억 원의 매출액을 올린 코스닥 상장기업이다. 신용도(BBB)와 현금흐름 창출능력이 매우 양호하고 안정적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회사는 투자협약 이후 특수목적법인(SPC)을 설립해 이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난달 15일 이행보증금 10억 원을 시에 납부했고, 협약 체결 후 2개월 내 실시협약을 체결해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확정할 계획이다.

김영진 대표는 “고향인 여수에 투자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검은 모래로 잘 알려진 만성리 해수욕장과 더불어 새로운 관광 상품으로 재창출 시켜보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주철현 시장은 “2019년을 목표로 조성되는 개발 사업이 완공되면 만흥 검은모래 해변 배후부지는 고품격 레저․휴양단지로 탈바꿈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회사는 이 투자와 별도로 내년에 중국 내 합작법인을 설립해 카지노 등 숙식, 교통, 물품을 제공하는 서비스 사업에도 사업영역을 확장할 예정이다.

- 투자유치박람회과 주무관 김명근 (Tel.061-659-339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