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27 17:37 (금)
여수시, 자활사업 추진 민간위탁 계약 체결
여수시, 자활사업 추진 민간위탁 계약 체결
  • yeosu258
  • 승인 2016.01.28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소득층에 근로기회 제공으로 자활기반 조성

여수시(시장 주철현)는 지난 26일 ‘2016년 자활사업’을 추진할 민간 자활센터 2개소와 위탁계약을 체결하고 위탁계약 증서를 전달했다.

이번에 시로부터 자활사업을 위탁받은 단체는 여수지역자활센터와 여수시민지역자활센터다.

자활사업은 일반수급자와 조건부수급자, 자활특례자, 차상위계층 등 근로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의 자활능력 향상과 자활 촉진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무료간병지원사업, 어망사업, 누룽지 사업 등 13개의 자활사업단을 운영하게 되며, 웰빙돌산갓김치, 손끄미, 아름물내반찬점 등 11개의 자활기업도 지원하게 된다.

아울러 시는 자활사업 참여자가 자산형성을 통해 자립의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내일키움통장 가입자에게 본인 적립금에 매칭해 정부지원금을 추가로 지원할 계획이다. 내일키움통장에 가입해 매월 최대 10만원까지 납부하면 3년 동안 1:1 매칭으로 지원하게 된다.

올해 자활사업 참여자는 242명이다. 지난해에는 자활사업의 추진으로 12명이 자활했으며 17명이 취․창업하는 성과도 거뒀다.

시 관계자는 “자활사업을 통해 사회․경제적으로 소외되기 쉬운 계층에 일자리를 제공해 복지사각지대가 없는 행복도시가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사회복지과 주무관 김창희 (Tel.061-659-368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