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3:07 (금)
여수 빛노리야 등 도심 곳곳 벚꽃 만발
여수 빛노리야 등 도심 곳곳 벚꽃 만발
  • 도시디자인과 소라면
  • 승인 2014.04.01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4대 미항으로 알려진 여수 곳곳에 벚꽃이 만발해 시민과 관광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내달 11일까지 ‘여수 빛노리야’가 학동 거북선공원 일원에서 열리고 있는 가운데 일루미네이션 불빛과 벚꽃이 한데 어우러져 아름다운 야경을 연출하고 있다.

이와 함께 여수 지역에서 가장 많은 벚꽃나무가 있는 오림동 시외버스터미널과 중앙여고를 거쳐 여수중학교에 이르는 ‘충민로’에도 화사한 벚꽃 구름을 이루고 있다.

수령 40~50년에 이르는 300그루의 왕벚나무 300여 그루가 일제히 만개하면서 국립공원 오동도를 찾아오는 이들에게 아름다운 풍경을 선사하고 있다.

소라면 대곡해안로와 섬달천 사이 ‘추억의 고향 꽃길’과 봉두 시립공원묘지 및 현천·사곡 간 자전거 도로에도 벚꽃이 활짝 폈다.

여수시 관계자는 “도심 곳곳에 벚꽃이 만개하면서 여수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완숙한 남도의 봄 정취를 선사하고 있다”며 “가족·연인과 함께 벚꽃거리를 걸으며 여수에서 아름다운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도시디자인과 백현철 (061-659-4549) 소라면 문경환 (061-659-106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