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3 13:51 (목)
여수 사곡 장척마을 최미선 사무장 농축산부 장관상
여수 사곡 장척마을 최미선 사무장 농축산부 장관상
  • 농업정책과
  • 승인 2013.12.17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농촌체험마을 사무장 평가서 전남 유일 수상

뛰어난 갯벌생태로 유명한 여수 소라면 사곡리 장척마을을 체험마을로 발전시킨 여성 사무장이 농림축산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여수시에 따르면 최미선(52) 장척마을 사무장은 전국 농촌체험마을 사무장 평가에서 전남에서 유일한 수상자로 뽑혀 수상과 함께 360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이번 수상은 전국 자치단체 가운데 농촌체험마을로 지정된 41개 마을을 대상으로 농촌체험마을과 체험프로그램 운영실태와 성과에 대한 평가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했다.

최 사무장은 바지락 캐기, 갯벌생태체험, 맨손고기잡기 운영 등 마을특색에 맞는 창의적인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도농교류를 촉진하는 등 농촌마을 활성화와 체험객 유치를 통해 마을 소득증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최 사무장은 수상소감에서 “마을의 자연생태를 활용한 체험프로그램 개발·운영에 협조해 준 주민들과 영광을 나누고 싶다”면서 “계절별 독특한 테마를 발굴하고 체험프로그램과 연계시킬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전국 최고의 명품 마을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편 여자만의 드넓은 갯벌과 아름다운 일몰 풍경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소라면 장척마을은 29가구에 96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다.

지난 2010년 농촌체험마을로 지정돼 각종 체험프로그램이 운영되면서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고 있다.

농업정책과 김치훈 (061-690-244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